도선사 소개

강북구 삼양로에 자리한
대한불교조계종 직할사찰 도선사

우이동 서쪽에서 북한산의 최고봉인 백운대를 향하여 계곡을 따라 약 1km쯤 올라가면 일주석에 “삼일수심천재보(三日修心千載寶) 백년탐 물일조진(百年貪物一朝塵)”이라고 쓰여진 산문(山門)을 맞게 된다.

사적기에 의하면 도선사는 862년(경문왕 2)에 도선국사에 의해 창건 되었다고 전한다. 도선국사는 이곳의 산세가 1,000년 뒤의 말법시대(末法時代)에 불법을 다시 일으킬 곳이라고 예견하고 절을 창건한 뒤, 큰 암석을 주장자로 갈라 마애관음보살상을 조성하였다고 한다. 그 뒤 조선후기까지의 중건·중수에 관한 기록은 전하지 않으나 북한산성을 쌓을 때는 승병들이 이 절에서 방번(防番:보초 임무)을 서기도 한 기록이 전해지고 있다. 1863년(철종 14) 김좌근(金左根)의 시주로 중수하고 칠성각(七星閣)을 신축하였으며, 1887년(고종 24)에는 임준(任準)이 오층탑을 건립하고, 탑에 석가모니의 진신사리(眞身舍利)를 봉안하였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대웅전을 중심으로 호국참회원·명부전·삼성각·적묵당(寂默堂)·천왕문·범종각·종무소(宗務所)·요사채 등이 있다. 대웅전 안에는 아미타삼존불이 봉안되어 있고, 법당의 내부 벽에는 달마(達磨)와 혜능(慧能), 청담(靑潭)의 영정이 그려져 있으며, 후불탱화·팔상도(八相圖)·극락구품도(極樂九品圖) 등이 있다.
호국참회원은 1968년 11월 20일에 완공한 종합 포교센터이다. 지하 1층, 지상 3층, 총 면적 1,000평의 콘크리트 한옥식 건물로, 법당·영사실·도서실·신앙상담실·수련원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현재 도선사에는 마애불입상(제34호), 목 아미타불 및 대세지보살상(제191호), 석독성상(제192호), 청동종및 일괄유물(제259호) 등 서울시유형 문화재를 비롯해 19세말 조성된 지장시왕도, 괘불도, 묘법연화경, 대방광불화엄경소 등의 성보문화재가 다수 있다.
부설 기구로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동에 있는 혜명보육원(慧明保育院)을 비롯하여, 도선사 불자들의 신행완성을 위한 실달학원
(悉達學院)·어린이불교학교·청담종합중고등학교가 있으며, ≪도선법보 道詵法報≫ 등의 정기간행물을 발간하며, 불교양로원도 운영하고 있다.

호국기도도량

도선사는 1903년 혜명(慧明)이 고종의 명을 받아 대웅전을 중건하였으며, 1904년 국가기원도량(國家祈願道場)으로 지정 받았다. 1916년 도선사의 중흥조인 청담(靑潭) 스님이 주지로 취임하여 당시 박정희 대통령 및 육영수 여사 등의 시주로 도량을 중수 하였다. 이어서 호국참회원을 건립하고 불교의 평화 염원에 입각한 실천불교와 생활불교운동을 전개하였다.

청담대종사가 주창한 호국참회불교란 신라불교(新羅佛敎)의 통일염원(統一念願), 고려불교(高麗佛敎)의 호국염원(護國念願), 조선불교(朝鮮佛敎)의 구국염원(救國念願)에 근거를 두고, 현대불교(現代佛敎)에서 평화염원(平和念願)에 입각하여 수행불교(修行佛敎), 실천불교(實踐佛敎), 생활불교(生活佛敎)로 불교중흥(再興)을 이룩하고 국토를 평화로운 불국 정토로 만들어 가자는 것을 말한다.

삼국 통일의 사상적 근원이 됐고 풍전등화 같았던 국운을 되살렸던 한국불교의 밑바탕에는 참회정진을 통한 호국의 일념이 있었다는 것이 청담스님이 제창한 호국참회사상의 핵심이다. 이에 따라 청담스님은 조선시대 숭유억불정책으로 침체해 있던 한국불교를 되살리기 위해서는 참회 정진을 통한 중생구제 원력이 되살아나야 한다고 주창했으며 이 사상은 60년대와 70년대 한국불교의 중흥을 위한 중심사상으로 자리잡았다.

호국참회불교사상은 스님이 친필로 쓴 ‘자비무적 방생도량(慈悲無敵放生道場)’에도 그 뜻이 잘 나타나 있다. 자비로운 마음을 일으킬 때 세상은 너와 내가 따로 없고 하나이며 인종의 차별도 국경도 없는 평등세상이 구현되고 인간방생을 통해 중생을 구제해야 차별과 경계가 없는 평안한 세상이 만들어진다는 것이 스님의 가르침이다.

산세가 절묘하고 풍경이 청수한
이곳에서 천년 후 말세 불법이
재흥하리라도선사 연기(緣起)

우리나라 대부분의 사찰에는 다양한 창건연기가 전하고 있다.
이들 창건연기는 역사적 사실 여부와 관계없이 해당 사찰의 전통과 사상적 배경을 이해하는 데 있어 반드시 참고할 필요가 있는데 도선사에도 몇 가지 창건 연기가 전하고 있다.

도선사의 창건연기를 전하고 있는 자료로는 『삼각산 도선사사적』과 『봉은사본말사지』등에 남아있지만 내용은 매우 소략한 편이다. 사찰을 창건한 개산조(開山祖)는 1,100여 년전 신라말엽의 유명한 도승이었던 도선국사이다. 국사는 신라의 국운이 쇠퇴 징조를 보이기 시작 할 무렵인 흥덕왕(興德王) 원년(826)에 전남 영암에서 태어났다.

속성은 김씨로 15세 때 화엄사에서 출가하였다. 스무 살에 동리산(桐裏山)에 계시던 혜철(蕙哲)대사에게서 불도를 전해 듣고 오묘한 이치를 깨달았다. 23세에는 천도사에서 구족계를 받고 비구가 되었는데, 그 후 그가 백계산에 옥룡사(玉龍寺)를 창건하고 주석하자 사방에서 제자들이 구름처럼 모여들었다. 이런 스님의 명성을 들은 헌강왕은 스님을 대궐로 모셔서 법문을 듣곤 하였는데, 효공왕 2년 스님이 입적하시자 왕은 요공국사(了空國師) 칭호를 추증 하셨다.

『대방중창기(大方重創記)』에 의하면 불법과 천문, 지리의 심오한 이치를 통달한 도선국사는 명산승지(名山勝地)를 두루 답사하다가 삼각산에 이르자, ‘산세가 절묘하고 풍경이 청수한 이곳에서 천년 후 말세 불법이 재흥하리라’ 예견하고 사찰을 건립한 뒤, 신통력으로 사찰 옆에 우뚝 서 있는 큰 바위를 반으로 잘라 그 한쪽 면에다 20여 척에 달하는 관세음 보살상을 주장자로 새겼다.

연대 주요사항
862년 도선국사(道詵國師)에 의해 도선사 창건
1853년 수구다라니판(隨求陀羅尼板) 2매 조성
1854년 영산회상도, 칠성도, 현왕도 조성 봉안
1863년 김좌근의 후원으로 사찰 중수 및 칠성각 건립 / 16나한도 조성 봉안
1876년 독성상 개분(改粉)
1880년 칠성도, 신중도 봉안
1887년 동호 임준(東湖任準)스님 칠층석탑 건립 후 사리 안치
1903년 법당·대방중창·산신각 중건 / 상단도·팔상도·신중도·구품도·현왕도·감로도·지장도·산신도 등 불화 14점 조성 봉안
불상 2위 개금, 1위 개채
1904년 법당, 대방 낙성, 괘불도 조성 봉안, 국가기원도량으로 지정
1907년 천수다라니탑판 개판(開刊)
1912년 폭우로 서별당, 요사채 등 건물이 유실되고 인명피해 발생
1926년 대방 후불도 조성 봉안
1937년 독성도 조성 봉안
1948년 석불전 영역 보수 정비
1956년 비구니 월명(月明)스님 대한불교조계종 도선암 초대 주지로 취임
1961년 청담 순호(靑潭淳浩)스님 주지로 취임, 호국참회원 건립
1962년 산신각, 칠성각, 용왕당 등 각종 토속신앙적인 전각을 철거, 실달학원(悉達學園) 설립
1963년 도선암을 도선사(道詵寺)로 명칭 변경
1964년 석불전 담장 설치
1968년 우이동에서 도선사까지 진입도로 신설됨
1969년 안양암 신축
1971년 청담스님 입적, 혜명스님 주지 취임
1972년 청담대종사 사리탑, 석상, 공덕비 조성
1974년 혜성스님 주지 취임, 청담학원(靑潭學園) 설립, 호국참회원 준공
1975-76년 원명스님 주지 취임
1977년 호국참회원 증축 완공, 혜성스님 주지 취임 / 여성불교(女性佛敎) 창간
1978년 일본 고야산의 진언종(眞言宗) 본사와 결연 / 결연의 증표로 지장보살 동상을 수증(受贈) 봉안
1980년 현성스님 주지 취임, 혜명양로원과 도봉 도선어린이집 개설
1983년 석불전 도량 확장 및 사리탑 경내정비
1984년 대웅전 확장, 적묵당(寂黙堂) 및 범종각(梵鐘閣) 신축 / 대방(大房) 중수, 백운정사를 지장전으로 개설
1985-87년 대웅전 후불도 및 지장·신중도를 목각으로 조성 봉안 / 도선사 사적비 건립
1992년 동광스님 주지 취임
1999년 광복스님 주지 취임
2001년 혜자스님 주지 취임, 청담기념관 건립
2002년 청담기념관에 유물관 개설, 청담 학술세미나 개최
2004년 윤장대, 당간지주, 포대화상, 청담심지 등 건립
2012년 네팔 룸비니 공원에 탄생불 봉안 및 세계평화공원 조성
2013년 도서스님 주지 취임, 네팔 정부로부터 석가모니불 중수 봉안
2014년 대웅전 축대 및 계단 보수, 대웅전 목조 후불도 보수 / 명부전 지장보살상 개금 및 존상 개채
2015년 명부전 후불도 및 시왕도 신조성
2016년 석불전 참배석 공사, 대웅전·명부전·삼성각 기와불사